Diana 왕세자비 죽음을 둘러싼 4대 의혹

사고 전까지 다이애나는 여러 자선 사업에 깊이 관여해서 영국인은 물론 세계인의 존경을 받았지만
영국 왕실을 저주하는 말을 종종 했다.
당시 다이애나에 대한 왕실의 감정은 영화 <더 퀸>에서 잘 볼 수 있다.

공식 조사 결과는 운전기사인 앙리 폴이 음주 운전에 시속 100Km가 넘는 과속을 해서
차량이 터널 속 기둥을 들이받아 교통사고가 발생, 다이애나가 사망했다고 밝힌다.
그러나 다이애나가 모종의 계략에 휘말려 사고로 위장돼 살해됐다는 음모론을 믿는 사람도 많다.
특히 알-파예드 가문 사람들은 음모론을 정설로 받아들이고 있다.
이 음모론을 구성하는 요소는 크게 네 가지다.

1. 사고는 새벽 0시 23분에 발생했으나, 다이애나가 구급차로 인근 병원에 도착한 것은 새벽 2시 6분이었다.
파리 같은 대도시에서 차량이 적은 시간인데도 왜 이리 오래 걸렸을까?
왜 사고 장소와 더 가까운 병원을 2개나 지나쳤을까?
구급차 속의 다이애나가 위중해서 그랬다곤 하지만 쉽게 납득되지 않는다.

2. 목격자들에 따르면 사고 당시 터널 안에서는 하얀색 메르세데스 차가 함께 주행하고 있었다.
그 밖에 피아트 차량도 있어서 다이애나가 탑승한 차는 이 차량과 충돌한 후 기둥을 들이받았다고 한다.
바퀴자국으로도 이런 상황을 대략 알 수 있다. 프랑스 경찰은 이 차량들을 지금까지도 찾지 못하고 있다.

3. 사고 당일 운전기사 앙리 폴의 혈중 알코올 농도는 프랑스 기준치의 3배가 넘었다.
더욱이 앙리 폴에겐 약물 남용 증세까지 있었다고 한다.
그러나 앙리의 친구들은 이를 하나같이 믿을 수 없는 일이라고 말한다.
음모론을 믿는 사람들은 앙리가 당일 심한 음주를 하지도 않았고
검사된 혈액이 외부인에 의해 바꿔치기 됐다고 생각한다.

4. 운전기사 앙리 폴은 아무래도 영국이나 프랑스의 비밀 요원인 것 같다는 주장이다.
앙리 폴은 운전기사치곤 이례적으로 여러 은행 계좌에 상당히 많은 돈을 가지고 있었다.
특정인의 사주를 받은 모종의 기관이 그런 앙리 폴과 밀접하게 연락을 취하고 있었으며
결국 일부러 자연스레 교통사고를 발생시켜 다이애나를 죽게 만든 것이 아닐까 하는 주장이다.

by 제길슨 | 2007/08/31 11:11 | 트랙백

결혼이라는걸 하고나서

결혼반지 (http://manicgruv.egloos.com/)

오랫만에 결혼한 친구 k양을 만났다. 이런 저런 얘기를 나누다가 그녀의 결혼반지가 눈에 띄어 예쁘다고 칭찬을 하자
그녀가 답하기를 "이거 스뎅이야." 라고 말한다.

나는 깜짝 놀라면서 결혼 반지를 그런걸로 해도 괜찮냐고 물었는데
k양은 스뎅으로 결혼 반지를 하면 좋은 점이 두 가지나 있다고 한다.

첫 번째는 급전이 필요해도 돈 안 되는 스뎅이니까 결혼 패물을 팔아버릴 일이 없을 것이고
두 번째가 나중에 자식놈들이 혹 돈 욕심에 몰래 팔아버릴 일도 없을거란다.
주위에서 반대가 없었던 것도 첫 번째는 자신의 부모님이
두 번째는 자신의 남편이 경험한 덕분이라고 웃으면서 말했다.

게다가 k양은 결혼 패물을 워낙 저렴하게 장만한 탓에 서로의 부모님께 해외 여행을 여유롭게 보내드릴 수 있어서
정말 기뻤다는 말도 덧붙였다. 두 사람이 만날 수 있도록 낳아주시고 키워주신 부모님에 대한 작은 보답이라면서

하지만 무엇보다 인상 깊었던 것은 k양의 마지막 말이였다.

"결혼반지를 뭘로 하든 그게 뭔 상관이야. 정말 중요한건 그 속에 담겨있는 의미잖아."

이렇게 간단하고 당연하면서도 중요한 걸 잊고 살았다니.
어느 덧 속물이 되어버린 나를 일깨워준 고마운 한 마디였다.
--------------------------------------------------------------------------------------------------------
'이오공감'에 올라온 글의 전문이다.

이 글을 본 많은 사람들이 덧글을 통해 공감의 의사를 표시했고, 나 역시도 부러움과 후회스러움을 표현했다.

이제 결혼한지 4달째가 되어가는 요즘... '결혼생활이라는게 참 쉬운것만은 아니구나' 라는 생각이 절실하다.
물론 각자 서로다른 생활방식과 습관, 사고방식으로
27,8년 이상을 살아온 두 사람이 서로의 삶을 일부분 포기한다라는게...

소주 한잔 입에 털어버리고 잊을 수 있는 그 무엇은 아닌듯하다. (그 무엇이라는것도 그리 사소하지만은 않은데)

도대체 어떻게 해야 "결혼생활 참 잘하네" 라는 말을 들을 수 있을까??

지금 나는 너무나 복잡하다.

by 제길슨 | 2007/08/20 10:44 | 트랙백

Mannerism

Mannerism

매너리즘이란.
일정한 기법이나 형식 따위가 습관적으로 되풀이되어
독창성과 신선한 맛을 잃어 버리는 것을 말함

오늘날에는 현상유지 경향이나 자세를 가리켜 흔히 매너리즘에 빠졌다고도 말함
여기서 매너(manner)란 방법, 수단이라는 뜻

즉, 매너리즘이란 어떤 반복적인 행위를 함에 있어서
방법, 수단의 창의적인 개발노력등이 없이
무의식적,습관적으로 행위하는 경우를 말함

매너리즘의 어원

기성수법,형식을 관습적으로 답습하여 독창성 없이 반복하며
약삭빠르게 처리하려는 소극적 태도, 수법,양식을 뜻하는 이탈리아어 마니에라(Maniera)을 어원으로 함
--------------------------------------------------------------------------------------------
아무도 모르게... 아니 본인도 모르는 사이 내재되어버린 매너리즘
인생은 자기 자신과의 싸움이라고 하는데.. 그럼 혹시 매너리즘과의 싸움이 아닐까?

by 제길슨 | 2007/08/16 14:53 | 트랙백(4)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